본문 바로가기
오늘집밥

남은 잡채를 활용한 요리 _ 잡채밥 뚝딱!

by 뮈냥 2020. 12. 6.
반응형

뮈냥의 오늘집밥입니다.

남은 잡채를 활용한 잡채밥입니다.


본 포스팅에서는 간편한 한 끼를 소개합니다. 얼마 전에 간편 잡채를 만들었습니다.

 

집밥 백선생 레시피로 만든 요리 _ 간편 잡채 (만능간장 ver.)

뮈냥의 오늘집밥입니다. 만능간장을 활용한 잡채 레시피를 준비했습니다. 바로 전의 포스팅에서는 만능간장을 만들었습니다. 이번 포스팅에서는 간편 잡채를 만들기 위해 만능간장을 활용하였

amy7712.tistory.com

양이 많아서 한 번에 다 먹지 못하고 냉장고에 보관하다가 다음날 잡채밥으로 만들어 먹었습니다. 냉장고에 있던 잡채는 차가운 상태이므로 한 번 더 볶아서 밥 위에 올려 먹었습니다. 그 과정을 간단히 포스팅해 보았습니다.

남은 잡채를 팬에 넣고 중간 불에서 살짝 볶아줍니다. 이미 한번 볶은 상태여서 식용유는 따로 넣을 필요가 없고, 따뜻하게 만들어준다는 느낌으로 볶습니다.

기존에 잡채에 들어있던 야채는 한 번 더 볶아지면서 숨이 죽기 때문에, 식감을 더 살리기 위에 시금치를 추가로 넣었습니다. 시금치는 깨끗이 씻어서 적당한 크기로 준비해 넣었습니다. 매콤한 맛을 원하면, 청양고추를 채 썰어 넣어줍니다.

시금치가 살짝 숨이 죽으면 불을 끕니다. 너무 숨이 죽으면 식감이 사라지니 살짝만 볶습니다.

그릇에 밥을 담고, 그위에 볶아진 잡채를 올립니다.

시금치가 들어가서 맛과 향, 그리고 식감까지 살아났습니다. 청양고추도 넣어서 칼칼함도 있는 잡채밥입니다. 숟가락으로 밥을 한번 휘 저어 섞은 후 떠서 먹으니 정말 맛있었습니다. 명절 때에 너무 많이 남은 잡채가 있다면 이렇게 재료를 추가해서 드셔 보시면 더 맛있게 드실 수 있습니다. 


뮈냥의 오늘집밥입니다.

든든히 챙겨 드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백파더 레시피로 만든 요리 _ 제육볶음

뮈냥의 아빠밥상입니다. 오늘 준비한 레시피는 제육볶음입니다. 일주일에 한 번 어김없이 돌아오는 백파더 방송! 오늘은 꿀 레시피를 준비했습니다. 집에서 많이 만들어서 먹는 메뉴이기도 하

amy7712.tistory.com

 

백파더 레시피로 만든 요리 _ 소고기 잔치 국수

뮈냥의 아빠 밥상입니다. 오늘 메뉴는 소고기 잔치 국수입니다. 간단한 주말 밥상으로 적합한 요리입니다. 한 그릇에 영양을 가득 넣어서 먹을 수 있는 레시피를 가져왔습니다. 요리명  소고기

amy7712.tistory.com

 

백파더 레시피로 만든 요리 _ 크랩카레 (푸팟퐁커리) + 카레라이스

뮈냥의 아빠밥상입니다. 조금 더 특별한 카레와 크랩카레 레시피를 준비했습니다. 2020년 9월 5일 토요일에 방송된 백파더 레시피는 카레라이스와 크랩카레입니다. 평소에 자주 만들어 먹는 식단

amy7712.tistory.com

반응형

댓글41